2016/09/14  다대 두송방파제


제수고기 한번 구해볼려고 계획을 한번 짜 보았습니다.


밑밥은 두송방파제 근처 다선낚시에서 구입하였습니다.


크릴3 + 감성천하1 + 압맥2 + 빵가루1 , 미끼는 백크릴 총합이 23,000원이네요.  흠.... 해조낚시보다 비싼 가격이네요.  ㅠ,.ㅠ

 



오후 2시 30분쯤 넘어서 도착하여 채비를 시작합니다.


두송방파제는 처음 출조를 해서 하고잽이님께서 하신 초입부분에 할려고 하였으나 주차할 공간과 던질 자리가 없어서 좀 더 위쪽으로 이동하여 방파제 가운데 쯤에 주차하고 채비 및 낚시를 시작하였습니다.




채비를 할 당시에는 어느정도 자리가 있었는데 시간이 점점 흐르면서 방파제 자리가 거의 다 차서 낚시대 던질 자리가 없네요. ^^ 

그러다가 딱~ 해가 떨어지는 시간이 되니 모두 철수를 하시네요. 

물론 밤 낚시 하시는분들도 계셨지만.. 낮보다는 적으시네요.


채비는 1호대->원줄2호->찌매듭(만조시 3.7m)->반원구슬->0.8 전자찌->O형쿠션->(-0.8)수중찌->V형쿠션->맨도래(10호)->1.75 목줄(1.5~2m)->B 봉돌->3호 감성돔 바늘


5M 전방 수심 간조 약 2.5M 만조 약 4.6M 정도로 보입니다.

바늘 하고 줄 서너번 끊어졌네여.  아무래도 해조낚시 갈일 있으면 수심측정용 봉돌이나 사야겠네요.


밑밥은 약 3~5M 사이 발앞에 뿌렸습니다.


왼쪽 옆에 조사 두분은 먼저 오셔서 시작을 하셨는데 모습을 보아하니 고수 느낌이...  ㅎㅎ  막대찌로 약 15M 정도 던져서 살감시와 숭어들을 잡으셨네요. 

제가 막 도착해서 채비 시작시 살감시를 잡으셨고 그리고 잠시 뒤 숭어를 ㅎㅎ



밑밥을 틈나는데로 계속 던져 보았지만 메가리만 잡히고 살감시 입질은 아예 없네요.


어느덧 시간이 흘러 다섯시 이십분쯤 살감시 입질은 아닌데 찌가 들어가길레 챔질을 해보니 오우~  좀 힘이 들어갈 정도로 끌어오는데 힘들었습니다.  근데...


바로 앞에서 바늘이 빠져 버리고 정체 모를 큰 고기가 잠시 물위로 나타났다가 도망을...  ㅠ.ㅠ

옆에 조사분이 아쉬어 하시더라구요. 



일단 급하게 백크릴 미끼를 끼우고 바늘이 빠진곳 보다 좀 더 위 포인트에 던져 기다려 보았습니다. 


잠시 뒤 역시 아까 그 물고기가 미끼를 물었습니다. 겨우 제압하고 들어뽕을 할려고 하였으나 물 밖으로 잠시 나온 고기의 크기가... 커서 안될것 같더라구요.   이일을 어떻게 해야할지 난감해 할때 옆에 고수삘 나는 조사분이 도와드릴까요? 라는 말을 하셔서  전 지체없이 바로 네~~ 도와주세용... 



옆 조사분의 도움으로 바칸에 넣었으나 고기가 접히는.... 상황이.. ㅎㅎㅎ

잡은 고기의 정체를 확인 해 보니 숭어네요.


일단 하나는 잡았으니 여유있게 다시 낚시를 시작하였습니다. 시간이 흘러 어두워지기 시작하자 옆에 조사분들이 하나둘씩 철수를 하시네요.  밑밥은 다 사용하였지만 허물허물한 백크릴은 많이 남은 상황이라 좀 더 버텨보았는데...  나오는건 메가리뿐이라..  철수 시작을 하였습니다.


아참 백크릴 위에 소금을 뿌려놔도 여전히 허물허물한 상태가 되는데 원래 그런건지..  아니면 땡땡하게 사용할려면 어떻게 해야하는지 아시는분?  알려주세요~


일단 숭어가 커서 밑밥통으로 옮기기 위해 밑밥통을 먼저 씻으면서 주위 밑밥 떨어진거 청소를 합니다.




밑밥통 청소 후 바칸에 있는 숭어를 밑밥통으로 옮겼습니다. 

그리고 빈 바칸에 바다물을 담아 밑밥을 사용한 자리에 청소를 합니다. 안떨어지는 밑밥은 그냥 손으로 쓱쓱~ 문질렀더니 어느정도 떨어지네요. ^^;


오후 7시 30분이 넘어 모두 정리하고 본가 집으로 출발하였습니다.  청소 및 채비 철수만 약 30~40분정도 한것 같네요.


본가에 와서 숭어를 자로 재어보았습니다.




대략 36 정도? ㅎㅎ  본가까지 살려서 가 딸래미 보여주고 어머님께서 직접 손질을.... 딸래미와 비롯한 우리 가족은 어머님께서 손질하는걸 보고만 있었네요.  


살아있는걸 가져오니.. 죽이는것도 힘드네요 ㅠ.ㅠ


테트라포트에서 처음 낚시를 해봤더니 긴장 및 무서움에.. 사진은 찍지를 못했네요. 최소한의 장비를 들고가서 낚시를 해야해서... ^^;


역시 테트라포트등은 수납이 가능한 구명조끼가 필수로 필요하겠더군요. ㅎㅎ


오늘 총 조과는.. 메가리 7마리(방생), 숭어 1마리네요.


이번 주말에 비 & 태풍 소식이 있던데.. 갈수 있을지 모르겠네요~.


아무쪼록 남은 추석 연휴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~

Posted by 하얀공간

댓글을 달아 주세요